경기도의원 연구단체 ‘경기도 행복한 삶 복지연구회’ 시청각 장애인 지원체계 마련

유일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4/20 [10:50]

경기도의원 연구단체 ‘경기도 행복한 삶 복지연구회’ 시청각 장애인 지원체계 마련

유일환 기자 | 입력 : 2020/04/20 [10:50]

▲ 경기도의회 의원 연구단체 경기도 행복한 삶 복지연구회 연구용역 착수보고회가 열렸다.  

 

[분당신문] 경기도의회 의원연구단체 ‘경기도 행복한 삶 복지연구회’(회장 권정선, 더민주, 부천 5)는 지난 17일 오후 3시 경기도의회 제1간담회실에서 ‘경기도 시청각장애인 지원체계 구축방안’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가졌다.

 

책임연구원인 김종인 교수(한국사회복지정책연구원 이사장)는 연구배경에 대해 장애유형에서 시청각장애인 배제, 시청각장애 정책부재, 시청각장애 대국민 인식 미흡 등 장애특성상 가장 기본적인 권리조차 보장받지 못하고 있음을 설명했다.

 

연구 목적으로는 장애인복지법 개정에 따른 시청각장애인의 정책지원체계 수립, 활동지원사와 시청각통역사 양성과 지원, 경기도 내 시청각장애인을 위한 조례의 제시, 경기도 내 시청각장애인을 위한 지원센터 설립 등을 제시했다.

 

권정선 의원은“경기도 내 56만 장애인 중 시각 장애인이 5만4천명, 청각 장애인이 7만2천명에 달하지만 시청각 중복 장애인에 대한 실태조사나 맞춤형 지원정책은 찾아보기 어려운 현실이다”며“시청각 장애인들은 의사소통과 자율적인 이동 및 정보접근에 어려움을 겪을 뿐만 아니라 배움의 기회를 위한 교육권에 대한 어려움도 많이 호소한다”고 말했다.

 

이어 권 의원은“그 동안 여러 가지 현실적 제약 등으로 인해 어려움이 있는 경기도 시청각장애인 지원체계와 관련해 이번 정책 연구용역을 통해 보다 선명한 전략적 대안과 법적 근거가 제시되길 기대 한다”고 덧붙였다.

 

연구용역 착수보고회에는‘경기도 행복한 삶 복지연구회’권정선 회장을 비롯해 박형규 경기도의회 입법정책담당관, 김용범 경기도 장애인복지과 팀장, 김종인 교수(한국사회복지정책연구원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경기도 행복한 삶 복지연구회’는 지난 2월 20일 구성된 경기도의원 연구단체로 의원 12명이 참여하고 있으며, 경기도민의 행복을 위한 복지정책 연구와  사각지대 없는 돌봄의 우산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