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 이낙연 당대표 후보 접견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국회통과 협력 당부

유일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7/30 [12:37]

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 이낙연 당대표 후보 접견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국회통과 협력 당부

유일환 기자 | 입력 : 2020/07/30 [12:37]

▲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왼쪽에서 세 번째)과 송한준 전 의장(왼쪽에서 다섯 번째)을 비롯한 제10대 의회 전·후반기 의장단 및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의회를 방문한 이낙연 당대표 후보(가운데)을 맞이하고 있다.   

 

[분당신문] 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더민주, 수원7)이 30일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후보를 만나 ‘지방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고 강조하며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국회 통과에 힘을 보태줄 것을 당부했다.


장현국 의장은 이날 오전 의장 접견실에서 이낙연 당대표 후보를 접견하고 “국민 행복의 비결은 다양성·자율성·창의성을 바탕으로 한 지방정부에 있다”며 “지방의회의 낡은 제도를 혁신하고 개혁의 그림을 완성하기 위한 내용이 ‘지방의회 제도개선 건의서’에 포함돼 있는 만큼 중앙 차원에서 관심을 기울여 달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나라 지방자치가 부활한 지 30년이 다 됐지만 제도의 근간이 되는 지방자치법은 변화가 없다”며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이 연내 국회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각별한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왼쪽에서 두 번째)과 의원들이 의장 접견실에서 의회를 방문한 이낙연 국회의원(오른쪽에서 두 번째)과 환담하고 있다.   

 

이에 이낙연 의원은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은 지방의회와 지자체의 견해를 받아들여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검토를 거친 것이기 때문에 (국회 통과에) 긴 시간이 걸릴 거라고 보지 않는다”며 “지방의회 관련 조항인 ‘정책지원 전문인력 도입’과 ‘인사권 독립’을 염두에 두도록 하겠다”고 화답했다.

 

이날 접견에는 장현국 의장을 비롯해 경기도의회 송한준 전 의장과 문경희 부의장, 박근철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 염종현·정승현 의원, 김철민 국회의원이 배석했다.

 

한편, 이낙연 당대표 후보는 이날 장현국 의장과 접견한 후 의회 브리핑룸에서 당 대표 출마 관련 기자회견을 실시하고, 경기도의회 의장단 및 더민주 의원 60여 명과 정담회를 가졌으며, 지방의회 제도개선을 위한 건의과제 10건을 이낙연 의원에게 전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지방자치법,더불어민주당,이낙연,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