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의회, 여·야 소통‧협치 추진…양당 협치채널 개설

유일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8/07 [11:28]

성남시의회, 여·야 소통‧협치 추진…양당 협치채널 개설

유일환 기자 | 입력 : 2020/08/07 [11:28]

-윤창근 의장, 더불어민주당 마선식 대표의원, 미래통합당 이상호 대표의원 '맞손'

 

▲ 성남시의회 여야 의원들이 참석해 상호 상생 및 협치 협약식을 맺었다.    

 

[분당신문] 성남시의회(의장 윤창근) 교섭단체 대표단이 ‘여·야간 상호 상생 및 협치 협약식’을 개최했다. 성남시의회 역사상 처음으로 여‧야가 상생과 협치를 표방했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깊다.

 

제8대 후반기 출범 이후 끊임없이 ‘협치’를 강조하고 있는 가운데 성남시의회는 6일 협치 실현의 첫 행보로 이번 협약식을 마련, 시의회 세미나실에서 윤창근 의장과 더불어민주당 마선식 대표의원, 미래통합당 이상호 대표의원이 함께 협약을 체결했다.

 

▲ 윤창근 의장(가운데)과 함께 마선식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좌), 이상호 미래통합당 대표의원(우)이 협약서를 교환했다.    

 

협약서에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생활‧경제‧심리방역 등과 관련된 정책 및 대안제시 시 양당의 소통‧협력 추진, △공동의 관심 이슈에 대해 교류‧협력하는 양당 협치채널 개설, △시민에게 희망을 주는 의정활동 추진 등의 내용이 담겨있다.

 

윤창근 의장은 “여‧야의 대립은 당리당략에 의한 것이 아니라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고 공익에 부합하기 위한 대립이어야 한다”며 “여‧야가 충분히 대화하고 타협할 수 있도록 의장으로서 중간자적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마선식 대표의원과 미래통합당 이상호 대표의원은 “시의원으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되새기고, 시민을 위해 여‧야가 상생하는 시의회를 만들겠다”라며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삶에 보탬이 되는 의정활동을 위해 초당적으로 여‧야가 함께 노력해나가겠다”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당리당략,미래통합당,더불어민주당,성남시의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