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수도권기상청, ‘기후변화 공동 대응’ 업무 협약

김철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3/24 [15:16]

성남시-수도권기상청, ‘기후변화 공동 대응’ 업무 협약

김철영 기자 | 입력 : 2021/03/24 [15:16]

▲ 성남시는 수도권기상청과 기후변화 공동 대응과 서비스 구축에 관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분당신문] 성남시(시장 은수미)와 수도권기상청(청장 김성균)은 3월 24일 오후 2시 시청 2층 회의실에서 ‘기후변화 공동 대응과 서비스 구축에 관한 업무 협약’을 했다.

 

앞선 지난해 12월 성남시가 수도권기상청 공모사업에 선정돼 오는 2023년까지 국비 4억5천만원을 투입하는 ‘드론 바람길 및 도시 열 정보 서비스’를 협력 시행하려는 행정절차다.

 

이날 협약에 따라 수도권기상청은 기후변화 대응에 드론을 활용하기 위한 ‘드론 바람길 디지털 지도 제작’을 용역 시행한다.

 

성남지역의 풍향과 속도를 분석하고, 바람의 영향을 덜 받는 고도별 최적의 드론 비행 노선을 디지털 지도에 드론 바람길로 표시하며, 온도와 열 분포를 표시한 지도도 만든다.

 

성남시는 드론 바람길과 도시 열 분포 지도 제작에 필요한 무인비행장치와 실증 비행을 지원하고, 각종 데이터를 제공한다.

 

이들 디지털 지도가 완성되면 드론을 띄워 식재·숲 조성 위치를 선정하는 데 활용해 도심 내 대기오염과 환경을 개선한다.

 

산지의 맑고 시원한 바람을 도심으로 유도해 열섬 현상을 완화하도록 건축물 간격을 조정하는 등의 도시계획에도 활용한다.

 

이 외에도 성남시와 수도권기상청은 위험 기상 현상을 모니터링하고, 폭염, 한파 등 재해 위험 땐 시민이 대비할 수 있도록 긴급 재난 문자, 전광판, CCTV 음성 송출 등을 통해 지역에 전파하기로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