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신문
> 문화·여행 > 여행·레저
황금연휴 ‘일석삼조 가족여행’이 뜬다가족여행 추천…1위 경주, 2위 여수, 3위 속초
이미옥 기자  |  lmo9524@gmail.com
  • 0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22  19:14: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황금연휴 기간 객실 상품, 부모세대인 35~49 연령층에서 판매량 급증 

- 황금연휴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호텔, 레스토랑 상품 ‘데일리 추천’ 통해 제공

   
▲ 데일리호텔을 통한 객실 예약 DB를 분석한 결과, 이번 황금연휴기간 가족여행지로 가장 선호되는 지역은 경주, 여수, 속초 인 것으로 나타났다.
[분당신문] 5월 1일부터 계속되는 이번 황금연휴엔 가족단위의 국내여행이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 대표 모바일 호텔 예약 앱 데일리호텔(대표 신인식, www.dailyhotel.com)은 자사 고객의 빅데이터를 분석해 3549 부모세대가 가장 선호하는 가족여행지를 살펴봤다. 

데일리호텔을 통한 객실 예약 DB를 분석한 결과, 이번 황금연휴기간 가족여행지로 가장 선호되는 지역은 경주(20.5%), 여수(17.8%), 속초(16.4%)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 지역들은 대체로 숙소 예약만하면 쉽게 떠날 수 있고, 체험학습, 맛집 탐방, 휴식 등을 모두 즐길 수 있다는 공통점이 있다. 이 때문에 아이와 부모로 구성된 가족단위 여행에 적합하다. 

특히 35~49연령층의 구매는 4월 둘째 주(10일~16일)에 들어서면서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주간의 판매 증가율은 252%에 달했다. 예약이 몰릴 수 있는 연휴 직전을 피해 앱을 통해 빠르고 간편하게 미리 준비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가족여행지 1위에 오른 경주는 유네스코가 지정한 역사의 도시로 안압지, 첨성대, 불국사 등의 유적지가 즐비해 살아 숨쉬는 역사를 체험할 수 있는 장소다. 교촌한옥마을, 추억의 달동네, 신라밀레니엄파크 등 아이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장소도 곳곳에 있어 교육적인 차원에서도 부모들에게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경주와 근소한 차이로 2위에 오른 여수는 수려한 자연경관을 자랑하는 도시다. 이순신광장, 진남관 등 역사의 발자취를 느끼면서 남해의 신선한 제철 해산물과 먹거리를 즐길 수 있는 여행지로 유명하다. 농촌체험학습, 갯벌체험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도 마련되어있어 아이와 부모 모두 유익한 가족여행을 즐길 수 있다.

서울에서 2시간 남짓이면 갈 수 있는 속초도 동해바다와 설악산의 절경을 감상할 수 있는 인기 여행지다. 테디베어 팜, 설안산 케이블카 등 아이들에게 색다른 추억을 안겨주는 동시에 부모에게는 휴식을 선사하는 최적의 장소라 할 수 있다.

데일리호텔 신인식 대표는 “이번 데이터 분석 결과를 통해 모바일 숙박 예약 시스템이 20대만을 위한 서비스라는 통념이 깨졌다”며, “앞으로 다양한 연령층을 만족 시킬 수 있는 라이프스타일 큐레이션 부분을 더욱 정교하고 강력하게 만들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데일리호텔은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큐레이션 서비스를 '데일리 추천'을 통해 제공하고 있다. 특히, 호텔, 리조트, 펜션 상품인 '데일리호텔'과 호텔 레스토랑, 뷔페, 파인다이닝 상품 등을 추천하는 '데일리고메' 를 통해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특별한 하루를 보내고 싶은 다양한 연령층의 고객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 저작권자 © 분당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보도자료 webmaster@bundangnews.co.kr >

[관련기사]

이미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경주, 여수, 속초, 황금연휴, 유네스코, 체험학습, 탐방, 휴식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운영원칙]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구독·후원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윤리강령
경기 성남시 분당구 구미로9번길 10. 2동 218호 (구미동, 세종그랑시아) | Tel : 031-702-7575 | Fax : 031-696-5475
분당신 | 등록번호: 경기 아50266(인터넷) 등록일 2011.08.22. | 발행·편집인 : 김생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생수
제휴·광고문의 : sskim731@nate.com | 보도자료 : webmaster@bundangnews.co.kr
"분당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복사·배포시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