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신문
> 뉴스 > 행정
이재철 성남부시장, 지역 현장 찾아신규 공무원 163명과 대화, 구청 및 기관 방문 행보 이어져
김생수 기자  |  sskim731@bundangnews.co.kr
  • 0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8  09:47:1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이재철 성남부시장이 12월 6일 단대동 남한산성 순환도로 공사 현장에서 현안 파악 중이다.
[분당신문] 지난 11월 29일 부임한 이재철 성남부시장은 취임 후 첫 행보로 12월 6일과 7일 성남시의 주요 사업이 진행되는 지역 현장 9곳을 찾았다. 과별 업무보고에 앞서 현장에서 정확한 현안 파악을 위해서다.

이틀간 수정구 시흥동 창조경제밸리 조성 사업 현장, 신흥동 제1공단 내 법조단지 이전사업 및 공원조성사업 현장, 단대동 남한산성순환도로 확장 공사 현장, 분당~수서 간 고속화도로 공원화 사업 현장, 태평동 성남시의료원 건립 현장, 모란민속5일장 이전부지 등을 차례로 방문했다.

각 사업의 진행 정도와 공정률, 문제점 진단, 조치 사항 점검 등이 이어졌다. 분당~수서 간 고속화도로 공원화 사업 현장에선 2019년 2월 준공 때까지 안전 시공을 당부했다.

이 부시장은 12월 8일 저녁 신규 공무원 163명과 대화의 자리, 12월 12~15일 수정·중원·분당구청, 성남산업진흥재단, 성남문화재단 등 7곳 기관 방문 일정이 잡혀 있다.

이재철 성남부시장은 11월 29일 취임 당시 “시민의 안전과 행복한 삶 추구를 신조로 기본과 원칙에 충실한 행정을 펴나가겠다”고 밝힌 바 있다.
 

< 저작권자 © 분당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보도자료 webmaster@bundangnews.co.kr >

[관련기사]

김생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재철 성남부시장, 업무보고, 창조경제밸리, 법조단지 이전사업, 공원조성사업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운영원칙]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구독·후원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윤리강령
경기 성남시 분당구 구미로9번길 10. 2동 218호 (구미동, 세종그랑시아) | Tel : 031-702-7575 | Fax : 031-696-5475
분당신 | 등록번호: 경기 아50266(인터넷) 등록일 2011.08.22. | 발행·편집인 : 김생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생수
제휴·광고문의 : sskim731@nate.com | 보도자료 : webmaster@bundangnews.co.kr
"분당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복사·배포시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