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신문
> 뉴스 > 정치
경기도 기초지방의회 4인선거구 0군데"선거제도 개혁이 절실하다"
김생수 기자  |  sskim731@bundangnews.co.kr
  • 0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18  09:26:0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경기도의회 본회의 장면이다.
[분당신문] 경기도의회는 15일 본회의를 열어 ‘경기도시군의원선거구획정위원회’가 제안했던 고양시와 남양주시의 4인 선거구 2곳을 없애고 2인 선거구로 전환하는 표결에서 68%의 찬성률로 통과시켰다.

경기도의회는 전체 127석으로 더불어민주당 68석, 자유한국당이 51석으로 두 거대 정당이 93.7%를 차지하고 있다. 다수득표자가 당선되는 우리나라 소선거구제는 기득권을 쥔 거대 정당에게 절대적으로 유리한 선거제도다. 소수정당, 청년, 여성 등 아무리 능력과 참신함을 겸비한 정치인이 선거에 나오더라도 현재 제도에서 당선된다는 것은 하늘의 별 따기다.

우리나라 지방선거는 기초의원 선거에 한해 중선거구제를 도입하여 한 지역구에 2인~4인을 선출하고 있다. 그러나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은 선출하는 인원 수가 적을수록 두 정당에게 유리하기 때문에 4인 선거구를 대폭 축소하고 2인 선거구를 늘리는 꼼수를 부려왔다. 무늬만 중선거구제일 뿐, 두 정당의 기득권을 유지하는 수단으로 활용되고 있는 것이다.

그 동안 시민사회단체와 진보정당들은 3인~4인 선거구를 확대함으로써 진정한 중대선거구제가 되어야 한다고 요구해왔지만, 경기도의회는 그런 노력을 단칼에 잘랐다.

녹색당은 이번 결과에 대해 논평을 내고 “자유한국당이 주도했고 더불어민주당이 동조한 결과로 기득권을 유지하려는 두 정당의 부끄러운 민낯을 보니 씁쓸하다”며 “스스로 개혁이 어렵다는 것을 자유한국당과 더불어민주당이 경기도의회 본회의에서 보여주었다”고 평했다.

< 저작권자 © 분당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보도자료 webmaster@bundangnews.co.kr >

[관련기사]

김생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경기도의회, 선거구획정위원회, 고양시, 남양주시, 선거구,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운영원칙]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구독·후원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윤리강령
경기 성남시 분당구 구미로9번길 10. 2동 218호 (구미동, 세종그랑시아) | Tel : 031-702-7575 | Fax : 031-696-5475
분당신 | 등록번호: 경기 아50266(인터넷) 등록일 2011.08.22. | 발행·편집인 : 김생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생수
제휴·광고문의 : sskim731@nate.com | 보도자료 : webmaster@bundangnews.co.kr
"분당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복사·배포시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