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신문
> 문화·여행 > 여행·레저
새단장한 서울숲 나비정원 5월 1일 개장관찰부터 생태교육까지… 교육·체험 프로그램도
이미옥 기자  |  lmo9524@gmail.com
  • 0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01  11:17:4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도시에서 보기 힘든 아름다운 나비 세상 

[분당신문] 도시에서 보기 어려운 다양한 나비를 가까이에서 관찰할 수 있는 서울숲공원 나비정원이 새단장을 마치고 5월 1일 개원한다.

성동구 서울숲 안에 위치한 서울숲 나비정원은 2009년 서울시내에 처음으로 조성되어, 2013년 현재의 규모(554㎡)로 확장되었다. 2018년에는 노후된 천장과 벽면을 교체하고 자동문을 설치하여 시민들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하게 나비정원을 즐길 수 있도록 새단장을 하였다.

   
▲ 서울숲공원 나비정원이 새단장을 마치고 5월 1일 개원한다.
나비정원에서는 배추흰나비, 호랑나비 등 10여종의 나비를 만날 수 있다. 또 나비애벌레를 위한 유채, 케일 등의 먹이식물과 나비가 꿀을 먹는 허브를 포함한 34종의 흡밀식물을 함께 심어 아름다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아름다운 나비뿐만 아니라, 나비가 식물에 알을 낳아 애벌레가 되어 잎을 먹는 모습과 번데기가 되어 우화하는 과정을 모두 관찰할 수 있어 나비의 한살이를 쉽게 접할 수 있는 나비 생태교육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서울숲에서는 5월부터 10월까지는 나비정원에서, 11월부터 다음해 4월까지는 유리온실인 곤충식물원에서 살아있는 나비를 1년 내내 체험할 수 있다.

   
▲ 나비정원에서는 배추흰나비, 호랑나비 등 10여종의 나비를 만날 수 있다
또한 실내공간에서만 관찰하는 것에서 벗어나 자연 속에서 다양한 나비가 서식할 수 있도록 곤충식물원 앞 나비화단에 꿀풀, 붓들레아, 큰금계국, 까치수염, 자엽크로버, 산부추, 숫잔대, 서양톱풀, 배초향 등 40종의 식물들을 심어 공원 곳곳에서도 많은 나비를 만날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나비정원 개원과 함께 나비의 생태에 대해 배우고 관찰하는 ‘나비야 날자’, 단체프로그램인 ‘꿀벌과 나비’ 등 교육 및 체험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에서 사전예약하여 참여할 수 있으며, 일부 프로그램은 유료로 진행된다.

서울숲을 찾는 시민들이 나비정원에서 나비의 한살이를 관찰하고, 서울숲 곳곳에서 자연 속의 나비를 만나며 사람이 자연의 일부임을 깨닫고 자연을 소중히 여길 수 있는 건전한 가치관을 형성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한편 서울숲에서 5월 3일부터 어린이날까지 3일간 열리는 ‘서울숲 파크데이 페스티벌’에서는 다양한 공연 및 놀이, 체험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서울숲컨서번시에 전화 문의 혹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나비정원 운영: 5월 1일~10월 31일(10:00~17:00), 월요일 휴관
※ 휴관기(11월~4월) 곤충식물원 2층에서 운영

< 저작권자 © 분당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보도자료 webmaster@bundangnews.co.kr >

[관련기사]

이미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서울숲, 나비정원, 성동구, 먹이식물, 흡밀식품, 온실, 곤충식물원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운영원칙]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구독·후원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윤리강령
경기 성남시 분당구 구미로9번길 10. 2동 218호 (구미동, 세종그랑시아) | Tel : 031-702-7575 | Fax : 031-696-5475
분당신 | 등록번호: 경기 아50266(인터넷) 등록일 2011.08.22. | 발행·편집인 : 김생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생수
제휴·광고문의 : sskim731@nate.com | 보도자료 : webmaster@bundangnews.co.kr
"분당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복사·배포시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