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신문
> 맛집 > 맛집탐방
GS25, 혼밥·혼술 메뉴 큐브스테이크 출시“1인 가구 위한 유어스랍스터도시락·한 끼 삼겹살 이어 큰 호응 예상”
이미옥 기자  |  lmo9524@gmail.com
  • 0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23  12:03:1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분당신문]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24일부터 유어스큐브스테이크 도시락을 판매한다. 큐브스테이크 도시락은 훈제한 두툼한 돼지 목살을 먹기 좋게 찹핑해 맛과 향, 식감을 살린 상품으로 혼자서도 스테이크를 즐길 수 있도록 가성비를 높여 개발된 도시락이다.

큐브스테이크(120G)를 메인 메뉴로 담아내고, 햄야채볶음밥, 토마토파스타, 갈릭베이컨포테이토샐러드, 버터롤빵, 딸기잼, 코울슬로를 구성해 정통 양식을 구현했다. 가격은 4천500원이다.

   
▲ GS25 유어스큐브스테이크도시락(좌)과 유어스랍스터도시락
GS25는 지난달 안주형 도시락으로 선보인 치킨몬스터도시락에 이은 시즌2 상품으로 밥과 안주로 모두 손색이 없는 이번 큐브스테이크 도시락이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큐브스테이크 도시락 출시 기념으로 9월 6일까지 음료(웰치스포도탄산355ml)를 증정한다. 색다른 식재료와 눈길을 사로잡는 모양으로 눈길을 끄는 유어스랍스터도시락도 인기다.

GS25는 이달 초 편의점 도시락에 한 번도 사용된 적이 없는 랍스터를 넣은 도시락을 출시했다. 랍스터살과 날치알 등을 섞은 독특한 양념을 밥 전체에 올린 덮밥 콘셉트의 색다른 도시락으로 랍스터를 연상시키는 재미있는 용기와 색다른 맛으로 고객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랍스터 덮밥, 치킨가라아게, 토마토스파게티, 할라피뇨, 피클 등 알찬 구성에 3천900원이라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됨에 따라 가성비 좋은 특별한 먹거리를 찾는 고객들의 구매가 이어진 것으로 풀이 된다. 실제로 랍스터도시락은 출시 후 현재까지 GS25에서 운영하는 20여종의 도시락 중에서 베스트3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

한 명이 한 번 먹기 딱 적당한 ‘한 끼 삼겹살’도 선보였다. 삼겹살을 한 명이 즐기기 적당한 양(180g)과 기존 냉동 삼겹살의 불편함을 개선함으로써 1인분 삼겹살을 기획했다. 가격은 5천500원이다. 급속 냉동한 냉동육을 냉동상태에서 6mm 두께 14~16조각으로 슬라이스 한 후 흩어서 포장하는 방식을 통해 냉동실에서 꺼내 바로 구워 삼겹살을 즐길 수 있도록 개발했다.

이 상품을 기획한 MD는 혼자 살 때, 먹고 남은 삼겹살을 나중에 먹으려고 냉동하면 한 덩어리로 붙어버려 다음에 먹기 힘들었던 기억을 떠 올리고 언제든 간편하게 구울 수 있는 새로운 포장을 고안했다. 삼겹살 조각들이 달라붙지 않아 구워먹기 편한 냉동 대패삼겹살과 두툼하게 썰어 맛과 식감이 좋은 삼겹살의 장점을 모두 살린 것이다.

GS25는 한 끼스테이크로 오래 두고 간편하고 맛있게 즐길 수 있는 편의점 냉동 정육에 대한 1인가구 고객들의 니즈를 확인한 만큼 이번 한 끼 삼겹살도 고객들의 호응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저작권자 © 분당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보도자료 webmaster@bundangnews.co.kr >

[관련기사]

이미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GS25, 혼밥, 혼술, 큐브스테이크, 1인 가구, 유어스랍스터, 도시락, 삼겹살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운영원칙]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구독·후원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윤리강령
경기 성남시 분당구 구미로9번길 10. 2동 218호 (구미동, 세종그랑시아) | Tel : 031-702-7575 | Fax : 031-696-5475
분당신 | 등록번호: 경기 아50266(인터넷) 등록일 2011.08.22. | 발행·편집인 : 김생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생수
제휴·광고문의 : sskim731@nate.com | 보도자료 : webmaster@bundangnews.co.kr
"분당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복사·배포시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