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신문
> 오피니언 > 독자기고
쌍용자동차 복직합의 환영한다정의당 경기도당
분당신문  |  webmaster@bundangnews.co.kr
  • 0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7  11:53:0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분당신문] 평택 쌍용자동차 노사가 해고됐던 노동자 119명 전원 복직을 9년 만에 합의했다. 지난 2009년 회사가 1800명을 잘라내며 시작된 '쌍용차사태'는 평택 지역사회는 물론 경기도와 우리사회에 깊은 트라우마를 남겼다. 

노조의 파업에 정부가 위법적 공권력을 남용하는 바람에 해고자와 가족들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남겼고, 사태의 해결이 미뤄지는 동안, 스스로 목숨을 끊은 해고자와 가족들이 30명을 헤아린다.

쌍용자동차 해고 문제는 일방적인 정리해고 문제부터, 공권력의 폭력진압과 박근혜 정권과 사법부의 재판거래까지, 수년간 우리사회에 쌓인 적폐를 모두 담고 있다.

국가는 노동자들을 상대로 저지른 잘못에 대한 사과는 물론, 국가 폭력 피해자들을 보듬는데 최선을 다할 책임이 있다. 이 책임의 시작은 아직도 쌍용차 노동자들을 괴롭히는 국가 손해배상소송과 가압류 조치를 조속히 취하하는 것이다. 법무부 차원에서 지금 당장 해결할 수 있는 일이므로 더 늦출 이유가 없다.

오랜 고통의 길을 함께 걸어왔던 노동자들에게 응원의 마음을 전하며, 노동자들 모두가 평안한 일상으로 돌아가는 것뿐만 아니라, 9년의 고통을 치유하고 보상할 수 있는 방안이 제대로 마련될 때까지 정의당 경기도당이 함께할 것이다.

< 저작권자 © 분당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보도자료 webmaster@bundangnews.co.kr >

[관련기사]

분당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쌍용자동차, 정의당 경기도당, 복직합의, 쌍용차 사태, 평택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운영원칙]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구독·후원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윤리강령
경기 성남시 분당구 구미로9번길 10. 2동 218호 (구미동, 세종그랑시아) | Tel : 031-702-7575 | Fax : 031-696-5475
분당신 | 등록번호: 경기 아50266(인터넷) 등록일 2011.08.22. | 발행·편집인 : 김생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생수
제휴·광고문의 : sskim731@nate.com | 보도자료 : webmaster@bundangnews.co.kr
"분당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복사·배포시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