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신문
> 문화·여행 > 문화·연예
‘유희열의 스케치북’ 윤도현-십센치-조현아, 봄여름가을겨울을 위한 감동의 무대
김일태 기자  |  chung4262900@gmail.com
  • 0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05  08:45: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분당신문] 윤도현, 십센치, 조현아가 밴드 봄여름가을겨울을 위해 한자리에 모였다.

2일 밤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봄여름가을겨울 데뷔 30주년을 기념해 <친구와 우정을 지키는 방법>이라는 주제로 스페셜 방송이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는 봄여름가을겨울 김종진과 YB의 윤도현, 십센치(10cm), 어반자카파의 조현아가 출연했다.

   
▲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봄여름가을겨울 데뷔 30주년을 기념해 <친구와 우정을 지키는 방법>이라는 주제로 스페셜 방송이 진행됐다.
윤도현은 봄여름가을겨울 30주년 트리뷰트 앨범 참여에 대해 “밴드 생활하기 전에 통기타 치면서 노래를 불렀는데 봄여름가을겨울의 ‘사람들은 모두 변하나봐’가 신청곡으로 가장 많이 들어왔다”며 “이번 앨범에 참여한 후배들 중에서 제일 선배라 내가 이 노래를 먼저 하겠다고 했다”고 밝혔다.

십센치는 “트리뷰트 앨범에 가장 늦게 합류했다. 원래 하고 싶었던 곡은 장기하 씨가 이미 녹음을 했더라”고 비하인드를 전하며 “봄여름가을겨울 노래 중 가장 명곡이라고 생각하는 ‘언제나 겨울’을 불렀다. 너무 섹시한 곡”이라고 설명했다.

조현아는 봄여름가을겨울 코러스로 활동하던 시절을 회상하며 “무대에서 ‘브라보 마이 라이프’를 부를 때 객석의 표정을 보며 많이 울컥했다”고 전하기도 했다. 이에 김종진은 “어반자카파를 친한 제작자에게 소개했다. 그 제작자가 돈을 많이 벌었을 것”이라며 이들의 데뷔 비화를 밝히기도 했다.

십센치 권정열은 “‘어떤이의 꿈’처럼 봄여름가을겨울은 나의 꿈이었다”고 말했고, 조현아는 “영원한 아빠들”, 윤도현은 “아직도 세련된 형님들”이라고 봄여름가을겨울에 대해 한마디씩을 남겼다. 또 김종진은 현재 암 투병 중인 전태관에게 “빨리 나아서 무대 위에서 즐겁게 연주하자”는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이날 방송에서 윤도현은 ‘사람들은 모두 변하나봐’를 십센치는 ‘언제나 겨울’을 라이브로 들려줬다. 조현아는 김종진과 ‘외로운 사람들’을 함께 불렀으며 윤도현, 십센치 MC 유희열까지 가세해 <친구와 우정을 지키는 방법> 캠페인송인 ‘땡큐 송’(Thank You Song)을 라이브로 들려주기도 했다.

한편, 봄여름가을겨울의 데뷔 30년을 맞아 후배가수들이 모여 <친구와 우정을 지키는 방법>이라는 타이틀로 음원을 발표 중이다. 2일 온라인을 통해 윤도현X정재일의 ‘사람들은 모두 변하나봐’와 십센치X험버트의 ‘언제나 겨울’이 공개됐다.

< 저작권자 © 분당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보도자료 webmaster@bundangnews.co.kr >

[관련기사]

김일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유스케, 윤도현, 십센치, 조현아, 봄여름가을겨울, 감동의 무대, 유희열의 스케치북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운영원칙]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구독·후원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윤리강령
경기 성남시 분당구 구미로9번길 10. 2동 218호 (구미동, 세종그랑시아) | Tel : 031-702-7575 | Fax : 031-696-5475
분당신 | 등록번호: 경기 아50266(인터넷) 등록일 2011.08.22. | 발행·편집인 : 김생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생수
제휴·광고문의 : sskim731@nate.com | 보도자료 : webmaster@bundangnews.co.kr
"분당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복사·배포시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