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신문
> 뉴스 > 정치
나도 모르게 먹은 GM 곡물, 작년에만 33kg작년 한 해 1인당 GM콩 15 kg, GM옥수수18 kg 먹은 꼴
유일환 기자  |  presslove@nate.com
  • 0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10.25  07:26: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분당신문] 2013년 기준 식품용 GM(유전자변형)콩은 미국, 브라질 등에서 77만7천621톤, 4억6천 달러 치가 수입됐으며, 이는 우리나라 인구를 고려하면 지난해 국민 1인당  약 15kg의 GM(유전자변형)콩을 먹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식품용 GM(유전자변형) 옥수수의 경우 작년 한 해 미국, 우크라이나, 브라질, 아르헨티나, 루마니아, 남아공 에서 93만5천123톤, 2억9천달러 치가 수입되어 국민1인당 18kg를 먹은 셈이다.

24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대한 국회 국정감사에서 김미희 의원은 식약처가 2012년까지 씨제이제일제당(주)과 ㈜사조해표 두 곳이 GM(유전자변형)콩을 수입한다고 밝혔으나 현재는 업체명을 밝히지 않고 있지만,  작년과 올해도 GM(유전자변형)콩을 수입한 업체는 단 두 곳이여,  GM(유전자변형) 옥수수는 대상주식회사, ㈜삼양제넥스, (유)콘프로덕츠코리아가 2012년까지 GM(유전자변형)옥수수를 수입했다고 밝혔었지만 역시 현재는 업체명을 나타내지 않고 작년 수입실적이 있는 업체가 4곳이라고만 밝히고 있다고 전했다. 

GM(유전자변형)은 아직 안전성이 완전히 증명되지 않았고 국민의 알권리를 위해 정치권과 시민사회단체에서는 전면표시제를 주장해왔지만, 식약처는 GM(유전자변형)식품이 안전성에 문제가 없고 전면표시제를 실시했을 경우 혼란이 올 것을 염려한다며 부정적인 입장을 밝히고 있는 상태다. 

우리나라는 식생활 특성상 된장, 간장, 두부 등 콩으로 만든 음식을 많이 먹지만 현 표시기준에는 단백질형질이 남아있지 않는 간장, 식용유 등에는 표시하지 않아도 돼 본인도 모르게 섭취하는 경우가 다반사다. 이런 상황에서 작년 한 해에만 GM곡물(콩, 옥수수)을 35kg넘게 먹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식약처의 최근 5년간 GMO표시위반 점검실적을 보면 지도·점검은 2011년 5천328건, 2012년 3천636건, 2013년 2천995건으로 줄었고, 수거·검사실적도 2011년 845건에서 다음해에는 약간 늘어 2012년 1천79건이지만, 오히려 2013년 813건, 2014년 6월은 191건으로 줄어들고 있는 형편이다.

이에 대해 김미의 의원은 "GM(유전자변형)이 안전하다고 확신하는 식약처가 식용 GM(유전자변형)곡물 수입업체를 밝히지 못하는 것은 석연치 않은 부분이다"면서 "식약처는 본인이 먹는 것이 유전자변형인지 아닌지도 모르는 국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GMO표시위반제품에 대한 지도·점검을 강화, 수거·검사를 늘려야 한다. 또한 국민의 알권리를 위해 GMO전면표시제를 적극 검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9월 한 소비자단체에서 자체 조사한 설문조사에서는 조사대상(서울 및 수도권 소비자 500명) 중 86.4%가 식품에 GM(유전자변형)원료 사용여부를 표시해야 한다고 응답했을 만큼 GMO전면표시제에 대한 사회적 요구가 높은 것으로 조사되기도 했다.  

< 저작권자 © 분당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보도자료 webmaster@bundangnews.co.kr >

[관련기사]

유일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GMO, 유전자변형, , 옥수수, 김미희, 국감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운영원칙]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구독·후원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윤리강령
경기 성남시 분당구 구미로9번길 10. 2동 218호 (구미동, 세종그랑시아) | Tel : 031-702-7575 | Fax : 031-696-5475
분당신 | 등록번호: 경기 아50266(인터넷) 등록일 2011.08.22. | 발행·편집인 : 김생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생수
제휴·광고문의 : sskim731@nate.com | 보도자료 : webmaster@bundangnews.co.kr
"분당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복사·배포시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