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시장·골목 상권 상인 50명 '수료식'

이미옥 기자 | 기사입력 2015/12/16 [15:22]

전통시장·골목 상권 상인 50명 '수료식'

이미옥 기자 | 입력 : 2015/12/16 [15:22]

[분당신문]  ‘제3기 성남시 상인 대학원 수료식’이 12월 16일 오후 2시 을지대학교 을지관 8층 밀레니엄 홀에서 개최됐다. 이날 현대·모란민속·남한산성·상대원·하대원·금호·돌고래 시장 상인과 종합상가·장터길·숯골신흥·수진1동·복정·번성로·풍물길·야탑1동 상인 등 모두 50명이 대학원 수료 패를 받았다.

이들은 상인대학 졸업 후 좀 더 깊이 있는 경영기획을 배우려고 성남시 상인 대학원에 지원했다. 상인 대학원은 성남시와 성남시상권활성화재단이 주최, 주관하고 을지대학교가 위탁 운영해 지난 7월 15일부터 5개월간 총 20회(80시간)의 교육과정을 운영했다.

상인들은 전통시장과 골목상권 차별화 방안, 유통 분야 혁신 리더십, 창조경영과 목표관리, 리더의 이미지 메이킹, 소매 경영 전략 등 이론과 선진시장탐방, 상인 간 소통을 위한 워크숍, 논문발표 등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교육 과정을 밟았다.

이날 수료생들은 성남시 전통시장과 골목상권의 발전을 이끌어가는 선도자로서 최선을 다해 개별 점포운영보다는 지역상인회 중심으로 협업할 수 있는 틀 마련, 새로운 상품과 서비스 개발 방안 등을 심도 있게 모색해 나가기로 했다. 성남시는 지난 2013년도 9월 처음으로 상인 대학원을 개설해 이번 3기 수료생까지 모두 133명의 대학원생을 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