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디자이너 1인 창업보육센터’ 운영

성남시, 세계 패션을 선도할 패션 디자이너 양성해 나간다는 계획

김생수 기자 | 기사입력 2011/12/26 [09:03]

‘패션디자이너 1인 창업보육센터’ 운영

성남시, 세계 패션을 선도할 패션 디자이너 양성해 나간다는 계획

김생수 기자 | 입력 : 2011/12/26 [09:03]

 성남시는 성남의류클러스터사업장(중원구 상대원동 소재)에 신진 유망 디자이너를 위한 창작 공간 제공과 입주 봉제업체와의 협업 유도 및 창업 지원을 위한 ‘패션디자이너 1인 창업보육센터’를 내년 1월부터 운영한다.

 성남의류클러스터사업장은 2005년부터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5개 기관(성남시, 중소기업진흥공단, 성남산업진흥재단, 중앙대학교 실버의류실용화기술지원센터, 성남섬유제조사업협동조합)이 협력하여 의류사업장의 집적화, 기술력 향상을 위한 연구개발 지원, 산·학·관 교류 협력을 통한 자립기반 구축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고용증대에 기여 하고 있다.

 창업보육센터 입주 공간은 패션디자인 관련 업체 및 전문 디자이너들의 통합 디자인 DB 검색 자료관(66㎡)과 디자이너 창작과 작품전시 공간(118㎡)으로 구성된다.

 입주 디자이너들은 창작 시제품 개발을 위한 의류봉제업체와의 협업 및 수주 연계, 전시회 참가, 마케팅과 판로개척을 위한 지원과 디자이너 창작 공간 등 다양한 분야의 지원을 받게 된다.

 성남시는 ‘패션디자이너 1인 창업보육센터’에 열정과 재능이 넘치는 신인 디자이너의 활동을 기대하며, 앞으로도 성남의류클러스터사업장을 통해 디자이너와 생산 공장의 협업체계를 구축하여 세계적인 디자이너를 발굴·육성하고, 완결형 의류생산시스템의 구축하여 섬유산업 발전과 지역일자리 창출기여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