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악과 한식, 그 황홀한 어울림

맛있는 ‘직장배달 한식콘서트’…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

유일환 기자 | 기사입력 2016/06/24 [11:39]

국악과 한식, 그 황홀한 어울림

맛있는 ‘직장배달 한식콘서트’…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

유일환 기자 | 입력 : 2016/06/24 [11:39]

   
▲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에 진행되는 직장배달 한식콘서트.
[분당신문]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에 전국을 순회하면서 열리는 ‘직장배달 한식콘서트’가 오는 6월 29일 오후 5시 30분 강원도 원주시 건강보험심사평가원 2층 대강당에서 열린다. ‘직장배달 한식콘서트’란 타이틀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기존의 직장배달콘서트가 보는 공연 위주였던 점에서 탈피해 한식을 시연하고 관객이 직접 시식도 할 수 있는 체험형 콘서트로 진행된다는 게 특징이다.

영화 ‘서편제’로 널리 알려진 소리꾼이자 연기자인 오정해 씨가 관객들의 눈높이에 맞는 해설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서는 국립국악원 국악실내악단의 퓨전국악과 함께 사물놀이 공연이 펼쳐진다. 또 오정해 씨는 ‘신명 나는 우리 소리’를 선사하며, 공연과 함께 궁중 요리전문가 황지희 씨는 ‘왕이 사랑한 음식’이란 주제로 조선 영조가 좋아한 음식 ‘탕평채’를 직접 요리해 보인다.

‘직장배달 한식콘서트’는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에 전국을 순회하면서 진행된다.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묵묵히 주어진 일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직장인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힐링을 통해 더욱 행복한 일터를 만드는 데 목적이 있다.

‘직장배달 한식콘서트’는 대통령 직속 문화융성위원회, 문화체육관광부, 국립국악원이 주최하고 문화가 있는 날 사업추진단,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블레싱 엔터테인먼트가 주관한다. 방문 공연을 희망하는 기업체는 문화융성위원회의 홈페이지(http://www.culture.go.kr/wday/news/newsView.do?seq=1841)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