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지역 고교 21곳 찾아가 진학컨설팅

한국대학교육협의회 소속 전문상담교사 10명 각 학교 파견

김종환 교육전문 논설위원 | 기사입력 2017/06/20 [10:11]

성남지역 고교 21곳 찾아가 진학컨설팅

한국대학교육협의회 소속 전문상담교사 10명 각 학교 파견

김종환 교육전문 논설위원 | 입력 : 2017/06/20 [10:11]

[분당신문] 성남시는 2018년 2월 28일까지 지역 내 고등학교 21곳을 찾아가 진학 컨설팅을 한다. 성남시와 협약한 한국대학교육협의회 소속 전문상담교사 10명이 각 학교에 파견할 예정이다. 

대학입시와 관련해 최신 정보를 제공하고, 생활기록부 관리 방법, 자기소개서 작성, 면접 방법 등 진학준비 방법을 알려준다. 교사 한 명당 학생 7명씩, 하루에 고1·2·3학년생 70여 명을 만나 1대1 진학 상담 또는 집합 진로 상담을 한다. 최대 4차례 상담받을 수 있다. 

올해 진학 컨설팅은 지난 6월 15일 야탑고등학교부터 시작돼 이날만 고3 학생 70명이 진로 상담을 받았다. 성남지역 고등학교는 일반고 30개교, 특성화고 6개교 등 모두 36개교이며, 재학생 수는 3만2천880명이다.

시는 성남형교육 ‘진로·진학 주치의제’의 하나로 지난해 처음 이 사업을 도입해 19곳 고교 31천00명 학생 대상 진학 컨설팅을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