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교노인종합복지관 '개관'

한 달간 100여 개 프로그램 무료 개방

김일태 기자 | 기사입력 2017/06/27 [09:52]

판교노인종합복지관 '개관'

한 달간 100여 개 프로그램 무료 개방

김일태 기자 | 입력 : 2017/06/27 [09:52]

[분당신문] 성남시 분당구 판교역로 99(백현동)에 판교노인종합복지관을 건립해 7월 한 달간 음악, 예능, 문화, 건강 관련 100여 개 프로그램을 단계별로 무료 개방한다. 이와 함께 개관일인 오는 7월 4일부터 회원 등록 신청과 프로그램별 수강생 모집 절차에 들어간다.

판교노인종합복지관은 2013년 9월부터 2017년 4월까지 395억 원이 투입돼 6천612㎡ 대지 위에 연면적 1만1천560㎡, 지하 2층~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됐다.

   
▲ 판교노인종합복지관이 7월 4일 개관, 한 달간 음악, 예능, 문화, 건강 관련 100여 개 프로그램을 단계별로 무료 개방한다.
층별로 ▲지하 2층은 주차장 ▲지하 1층은 수영장(25m·5레인), 경로식당, 무용실, 콘서트홀 ▲1층은 노인주간보호센터, 물리치료실, 체력단련실, 골프연습실, 상담실 ▲2층은 도서관, 음악실, 바둑·장기실, 서예실 등 13개 프로그램실 ▲3층은 탁구·당구장, 강당 등의 시설이 들어섰다.

이곳에서 운영하는 프로그램은 영어, 중국어, 명심보감, 시 창작, 기타, 드럼, 합창, 미술, 노래, 서예, 사진, 요가, 댄스, 탁구, 당구, 골프, 수영, 컴퓨터 등 분야별로 다양하다. 개관 전 욕구 조사를 통해 지역 어르신들의 의견을 반영했다.

프로그램에 따라 1개월, 4개월, 6개월 학기제로 운영하며 수강료는 월 6천500원~3만9천 원이다. 신청 자격은 성남시에 거주하는 만 60세 이상(부부인 경우 한쪽 배우자 나이)이며, 판교노인종합복지관 회원으로 등록한 뒤 각 프로그램을 수강 신청할 수 있다.

판교노인종합복지관 운영은 5년간 수탁 계약한 사회복지법인 대한불교 조계종 봉은(대표 원명스님)이 맡는다.

5월 말 현재 성남지역 65세 이상 노인 인구는 11만2834명이다. 이는 성남시 전체인구 97만3천833명의 11.6%다.

성남시는 고령화 시대를 맞아 지역 어르신들에게 여가, 건강, 일자리, 자원봉사, 사회참여 등 다양한 분야에서 복지와 여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판교노인종합복지관을 건립했다.

기존의 수정노인종합복지관, 수정중앙노인종합복지관, 중원노인종합복지관, 황송노인종합복지관, 분당노인종합복지관에 이어 6번째 노인복지관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