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리꾼 김나니, 문라이트 퍼플 플레이와 전속 계약

아티스트 박기영과 한솥밥… 성남시립국악단 상임단원 활동 중

이미옥 기자 | 기사입력 2018/07/04 [17:21]

소리꾼 김나니, 문라이트 퍼플 플레이와 전속 계약

아티스트 박기영과 한솥밥… 성남시립국악단 상임단원 활동 중

이미옥 기자 | 입력 : 2018/07/04 [17:21]

   
▲ 성남시립국악단 상임단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소리꾼 김나니.
[분당신문] 성남시립국악단 상임 단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소리꾼 김나니가 아티스트 박기영의 소속사 문라이트 퍼플 플레이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문라이트 퍼플 플레이는 2일 “국악인 김나니 씨와 전속계약을 맺고 전폭적으로 활동을 지원하게 됐다”며 “판소리 뿐 아니라 음악적으로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뮤지션으로, 다방면으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고 밝혔다.

김나니는 KBS 2TV ‘1박2일’에 출연해 ‘국악계의 김연아’라는 별명을 얻으며 대중들에게 알려졌다. 또 ‘불후의 명곡’, ‘복면가왕’, ‘노래 싸움 승부’ 등 음악예능을 통해 탁월한 가창력과 판소리에 한정되지 않은 폭넓은 음악적 역량을 보여준 바 있다. 특히 지난 30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는 남편인 정석순과 함께 무대를 선보여 우승을 차지하기도 했다.

또 지난 1월 방송된 KBS 1TV 퓨전 사극 ‘조선미인별전’에서 연기자로 깜짝 변신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김나니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을 졸업했으며, 2007년 제25회 전주대사습놀이 학생전국대회 판소리 부문 장원을 시작으로, 2007년 제19회 목포 전국 국악경연대회 대상, 2011년 제10회 음악극 어워드 우수음악극상 등 국악계에서 실력과 스타성을 인정받은 재원이다.

한편 김나니는 문라이트 퍼플 플레이와 전속 계약과 함께 앨범 활동과 공연 뿐 아니라 ‘불후의 명곡’ 등 방송을 통해 다양한 음악적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