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4회 성남시민 건강박람회 일부 행사 축소·취소 진행

김생수 기자 | 기사입력 2019/10/08 [17:24]

제14회 성남시민 건강박람회 일부 행사 축소·취소 진행

김생수 기자 | 입력 : 2019/10/08 [17:24]

[분당신문] 성남시는 오는 10월 13일 일요일 분당구 율동공원에 열기로 한 ‘제14회 성남시민 건강박람회’의 일부 행사를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방지 동참에 따라 축소 또는 취소했다. 

개회식은 외부인사, 단체장 초청 없이 개회 선언과 공동추진위원회 위원 소개만으로 간소화하고, 문화행사는 공연 시간을 30분 단축하며, 1천여 명 참여 예정이던 시민 건강 걷기대회는 취소했다. 

   
 

지역 내 20곳의 병원, 의료 관련 기관, 의약 단체가 참여해 시민의 건강을 체크해 주는 행사는 예정대로 진행된다. 

이날 오전 11시~오후 4시 30분 주제별 22개 건강관련 체험관을 운영한다. 

감염병 상담과 정신건강 질환 예방법, 손 씻기, 임신부 체험, 소아알레르기 검사, 경동맥측정, 어깨관절, 골다공증, 운동, 구강, 금연, 한방, 치매, 복약 상담 등을 진행해 관련 정보를 알 수 있다.

특설무대에선 오후 3시부터 1시간 30분 동안 초청 가수 김연자, 성국 공연, 건강 상식 퀴즈 대회, 경품추첨 행사가 진행된다. 

시는 시민들이 안전하게 행사에 참여 할 수 있도록 행사장 진입로 6곳에 발판 소독조를 설치, 열화상 카메라도 4대를 설치해 방문하는 시민들의 발열 여부를 측정하고, 필요하면 발열에 관한 상담을 진행한다. 

이날 행사는 성남시민건강박람회 공동추진위원회가 주최·주관하고, 성남시가 후원해 마련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