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문화재단 시민기록단, '우리마을기록단 씀·바·귀' 활동 개시

유일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7/11 [20:37]

의정부문화재단 시민기록단, '우리마을기록단 씀·바·귀' 활동 개시

유일환 기자 | 입력 : 2020/07/11 [20:37]

▲ 의정부시 문화자원을 조사하는 '우리마을기록단 씀·바·귀' 36명이 활동을 시작했다.

 

[분당신문] 의정부 시민 스스로 직접 조사하고 기록하여 의정부시 문화자원을 조사하는 '우리마을기록단 씀·바·귀' 36명이 활동을 시작했다.


'우리마을기록단 씀·바·귀'는 의정부 시민이 직접 참여하여 지역의 문화자원을 조사하고 정리하는 작업을 한다. 씀·바·귀란 ‘의정부의 숨은 문화자원을 직접 찾아 (씀)쓰고 (바)라보고 (귀)기울이다‘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 의정부의 문화자원을 찾기 위해 마을을 직접 탐구하고 조사할 계획이다.   

마을기록단은 9월까지 의정부의 문화자원을 찾기 위해 마을을 직접 탐구하고 조사할 계획이다. 이러한 조사활동을 통해 시민 스스로의 활동을 통해 문화도시의 효과와 지속성을 담보하고 지역의 시민력과 문화력의 성장을 위한 획기적인 시도이다.

 

재단관계자는 “마을기록단의 활동을 통해 의정부 시민의 문화 활동 욕구와 역량이 높다는 것을 다시금 깨닫게 되었다” 라며 “이러한 활동을 통해 시민력과 문화력이 함께 성장하고 시민중심으로 경기북부의 유일한 문화도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라고 밝혔다.

 

한편, 재단은 이외에도 시민참여형 라운드테이블, FGI 및 온·오프라인 설문조사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의정부의 문화자원 발굴과 콘텐츠 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