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노총 성남 강사봉사단 '착한 기부'

바자 수익금 500만원 불우이웃에게

김생수 기자 | 기사입력 2014/07/23 [06:45]

한국노총 성남 강사봉사단 '착한 기부'

바자 수익금 500만원 불우이웃에게

김생수 기자 | 입력 : 2014/07/23 [06:45]

[분당신문]  한국노총 성남지역지부와 성남시 근로자종합복지관 강사봉사단이 불우이웃을 위해 써 달라며 500만원 성금을 성남시에 기부했다. 전달받은 성금은 저소득 장애인 20세대의 밑반찬 도시락 지원에 6개월간 쓰인다.

이번 성금은 지난 5일 한국노총 성남지역지부의 ‘제124주년 세계 노동절 기념식 및 열린음악회’ 행사 때 성남시 근로자종합복지관 강사(22명)와 수강생(50명)이 ‘먹거리 장터와 기증품 판매 바자회’를 열어 모은 성금이다.

김영준 봉사단 회장은 “바자회를 진행해 땀 흘린 노력의 대가를 성남지역 내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려고 수익금을 기부하게 됐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