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구청 앞, 남도 특산물 장터 열려

장흥·영암·강진의 명품 농축수산물 시중가보다 10~20% 저렴

김생수 기자 | 기사입력 2015/04/22 [11:33]

분당구청 앞, 남도 특산물 장터 열려

장흥·영암·강진의 명품 농축수산물 시중가보다 10~20% 저렴

김생수 기자 | 입력 : 2015/04/22 [11:33]

[분당신문] 전남 장흥·영암·강진 3개 군의 명품 농축수산물을 시중가보다 10~20% 저렴한 가격에 살 수 있는 ‘한마음 2·5·4 직거래 장터'가 4월 22일과 23일 성남 분당구청 앞 문화의 거리에서 열린다.

분당구는 장흥군과 2006년 자매결연을 한 게 인연이 돼 장흥과 판로 상생협의회로 연합한 영암군, 강진군도 참여하는 장터를 구청 앞에 마련했다.

장흥군은 장터에서 한우, 봄나물, 헛개, 표고 등을 판매한다. 강진군은 유기농 쌀, 토마토, 된장, 떡 등 전통식품과 다양한 수산물을 선보인다. 영암군은 고구마, 감 말랭이, 가공식품, 잡곡류, 각종 농수산물을 판매한다.

‘한마음 2·5·4’는 남도 3개 군의 대표적인 전통 장날(장흥 2일, 영암 5일, 강진 4일)을 딴 이름으로 ‘이날 오셔서 사세요' 라는 뜻이 담겼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