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근 안산시장, 단원구 와동 주택가 화재 현장 긴급 점검

유일환 기자 | 기사입력 2022/12/04 [16:03]

이민근 안산시장, 단원구 와동 주택가 화재 현장 긴급 점검

유일환 기자 | 입력 : 2022/12/04 [16:03]

[분당신문] 이민근 안산시장은 2일 단원구 와동 주택가 화재현장을 찾아 피해 현황을 점검하고 이재민과 피해자 지원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화재는 2일 오전 11시 13분경 단원구 와동의 다세대주택 내 주차장에 주차된 차량에서 가스 폭발 후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며 정확한 사고원인은 조사 중이다. 

 

▲ 이민근 시장이 2일 와동 화재현장을 찾아 피해 주민들을 위로하고 있다.

 

신고를 받은 안산소방서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진화작업을 벌여 오전 11시 56분경 진화를 완료했으며 경상 7명(연기흡입) 중 3명이 병원으로 이송됐다. 

 

안산시는 사고 즉시 직원을 현장에 급파하고 현장통합지원본부를 설치해 피해자 확인 및 이재민에 대한 임시거주 시설 마련, 취사도구 및 구호물품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민근 시장은 이재민과 주민들을 위로하고 “이재민들의 생활에 불편이 없도록 면밀히 지원하고 앞으로 유사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지속적인 안전 점검 및 겨울철 화재 예방 홍보를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