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식품제조 소공인특화지원센터, 성과평가 6년 연속 최고등급 A 획득

김생수 기자 | 기사입력 2023/02/16 [18:37]

성남 식품제조 소공인특화지원센터, 성과평가 6년 연속 최고등급 A 획득

김생수 기자 | 입력 : 2023/02/16 [18:37]

▲ 소공인 특화지원센터가 '22년도 성과평가 결과 6년 연속 A등급을 획득했다.

 

[분당신문] 성남산업진흥원(원장 류해필)에서 상시근로자 수 10인 미만 식품 소공인의 혁신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운영하고 있는 소공인 특화지원센터가 '22년도 성과평가 결과 6년 연속으로 최고등급인 ‘A등급’을 획득했다고 16일 밝혔다. 

 

평가는 전국 36개 소공인 특화지원센터를 대상으로 사업성과, 운영관리, 지속가능성 등의 분야로 나눠서 진행됐으며, 이 중 10개의 센터가 A등급을 획득했다.

 

소공인 특화지원센터 운영 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국책과제로 현재 전국 36개 지역에서 특성에 맞는 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성남시는 하이테크밸리를 거점으로 식품 소공인을 중점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성남 식품제조 소공인특화지원센터는 2022년 한 해 동안 성남시 관내 식품 제조 소공인의 역량 강화를 위한 식품 제조 관련 교육, 제품 품질 검사 및 인증 지원, 마케팅 지원, 전문 전시회 참가 지원, 협업 사업화 지원, 제품 사진촬영 지원 등 단계별 지원 사업을 통해 총 192개 사를 지원했다. 

 

주요 성과로는 커피 원두 업체 땡큐로스터스사와 와플제조 업체인 시온올앤지사가 와플과 커피를 묶어 판매하는 인플루언서 마케팅 지원사업을 통해 거래처 72건을 새로 발굴하고 매출액 증가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식품 전문 전시회 서울 카페쇼에 참가한 서바나도나쓰 등 12개 사는 전시회 기간 동안 대형 플랫폼 사업자와, 해외 바이어 미팅을 통해 1,064건의 상담을 통해 3억 9천만원의 계약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성남산업진흥원 관계자는 “2023년에는 '22년대비 1천 7백만원 증액된 3억 4천만원 국비 예산을 확보해 기존 사업과 더불어 판로확대, 인력수급, 기술지원, 행정지원 등의 사업으로 재편성해 지원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식품제조 소공인의 든든한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특화지원센터,성남산업진흥원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