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 차병원 개원 28주년, 100여 명 장기근속 직원과 자원봉사자 표창

유일환 기자 | 기사입력 2023/06/13 [10:01]

분당 차병원 개원 28주년, 100여 명 장기근속 직원과 자원봉사자 표창

유일환 기자 | 입력 : 2023/06/13 [10:01]

▲ 분당 차병원 개원 28주년 기념식에서 (앞줄 왼쪽 두번째부터)윤도흠 차병원 의료원장, 김한중 학교 법인 이사장, 김춘복 성광의료재단 이사장, 윤상욱 분당 차병원장, 김영탁 분당 차여성병원장, 장기근속자∙자원봉사자 들이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분당신문] 차 의과학대학교 분당 차병원(원장 윤상욱)은 6월 9일 분당 차병원 대강당에서 개원 28주년 기념식을 갖고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결의를 다졌다.

 

기념식에는 김한중 학교 법인 이사장, 김춘복 성광의료재단 이사장, 윤도흠 의료원장을 비롯한 주요인사와 분당 차병원 임직원이 참석해 장기근속자 표창, 의무기록작성 우수전공의 포상, 자원봉사자 표창 등 병원 발전에 기여한 공로자들에 대한 감사패 증정과 기념사, 축사 순으로 진행됐다.

 

윤상욱 분당 차병원장은 기념사를 통해 “분당 차병원은 1995년 신도시 최초 종합병원으로 28년간 진료, 연구, 교육 분야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며 “이런 큰 성장을 이룬 배경에는 사람이 있었기 때문” 이라며 장기근속상을 수상한 100여 명의 임직원과 10여년 간 분당 차병원에서 봉사해준 자원 봉사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더불어 “앞으로도 더욱 임직원들과 소통하고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고민하고 행동하는 병원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김영탁 분당 차여성병장은 “차병원이 처음으로 여성병원이라는 이름을 만들었을 때보다 지금 여성병원의 가치는 더욱 커졌다”며 “저출산 시대에 임신과 출산, 태아부터 신생아, 성인까지 여성과 아이의 전 생애를 케어하는 여성병원의 가치를 더욱 잘 지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윤도흠 차병원 의료원장도 축사를 통해 “분당 차병원이 신도시 최초의 병원으로서 봉사하겠다는 초심과 가치를 잘 지켜 나가며 앞으로도 국내 의료계를 대표하는 병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분당 차병원은 1995년 개원 이래 열린 경영, 인술을 통한 사회공헌 활동, 차별화된 의료서비스를 통한 고객만족 등으로 경기도 지역사회의 의료 발전 기여와 더불어 대한민국 대표병원으로 성장했다.

 

2013년 국가지정 연구중심병원으로 선정된 분당 차병원은 줄기세포 치료 기술을 이용한 난치성 질환(신경계, 안질환, 근골격계 질환)을 비롯해 암, 난임, 노화 극복에 대한 다양한 연구를 수행하며 난치·중증 치료 연구에서 국내 대표기관으로 자리 매김하고 있다.

 

특히, 차병원·바이오 그룹이 보유한 7개국 86개 의료네트워크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며 차 의과학대학교, 차 종합연구원, 차바이오텍, 차백신연구소 등을 연계한 산학연병 시스템을 통해 신약 및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을 위한 다양한 연구 및 임상시험을 수행하며 미래 의학을 선도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차병원,의과학대학교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