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문화재단, '미스테리우스' 공연...남한산성아트홀 7월 6일

김생수 기자 | 기사입력 2023/06/15 [11:41]

광주시문화재단, '미스테리우스' 공연...남한산성아트홀 7월 6일

김생수 기자 | 입력 : 2023/06/15 [11:41]

- 브레이킹, 국악, 미디어아트 등 복합예술 공연 ‘미스테리우스’

- 2020 부산국제연극제 금상 수상, 2020 부산국제무용제 초청작 

 

▲ 남한산성아트홀 대극장에서 비보이크루 ‘구니스 컴퍼니’의 ‘미스테리우스’ 공연이 열린다.

 

[분당신문] 광주시문화재단(대표이사 오세영)은 오는 7월 6일 저녁 7시 30분 남한산성아트홀 대극장에서 비보이크루 ‘구니스 컴퍼니’의 공연 ‘미스테리우스’를 선보인다. 

 

‘구니스 컴퍼니’는 ‘2023년 경기문화재단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지원사업’을 통해 남한산성아트홀의 상주단체로 선정되어 올 한 해 남한산성아트홀을 무대로 활발히 활동할 예정이다. 

 

경기문화재단의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지원 사업은 지역 공연장을 거점으로 우수한 예술단체가 상주하며, 단체의 예술활동 역량을 키우고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를 꾀하는 데 뜻이 있다.

 

‘구니스 컴퍼니’는 브레이킹을 기반으로 다양한 장르를 결합해 새로운 장르를 개척하고 있는 예술단체로 안산국제거리극축제, 고양호수예술축제, 부산금정거리예술축제 등 국내 유수의 공연예술 축제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 브레이킹, 국악, 미디어아트 등 다양한 장르가 결합된 복합예술 공연 '미스테리우스'(사진제공=광주시문화재단)

 

‘미스테리우스’는 전통장르에 브레이킹을 접목한 공연으로 2020년 부산국제연극제 금상, 2022년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 민간우수공연에 선정되는 등 독창성과 연출력을 인정받은 우수 작품이다. 어둠 속을 벗어나기 위한 도깨비들의 이야기를 신비한 멜로디와 역동적이고 빠른 몸짓, 국악과 랩의 조화로 그려내며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광주시문화재단 관계자는 “미디어아트와 브레이킹 그리고 국악이 한데 어우러져 색다른 조화를 느낄 수 있는 공연을 준비했다”며, “2023년 상주단체인 구니스 컴퍼니와 광주시민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준비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구니스 컴퍼니는 하반기 ‘찾아가는 문화공연’과 신작 ‘유토피아’를 선보일 계획이며, 지난 4월과 5월 광주시민과 함께 진행한 ‘광주시 댄스 영상 제작 프로젝트’는 모든 일정을 마치고 영상 공개를 앞두고 있다. 

 

‘미스테리우스’ 공연은 초등학생 이상 관람가능하며, 60분 가량 진행된다. 전석 1만원으로 티켓 예매는 광주시문화재단 홈페이지와 인터파크 티켓에서 가능하고, 자세한 사항은 광주시문화재단(1522-0338)으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