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문화재단, 만선생활문화센터 '글로컬처 라이브 축제' 개최

김생수 기자 | 기사입력 2023/08/24 [17:25]

광주시문화재단, 만선생활문화센터 '글로컬처 라이브 축제' 개최

김생수 기자 | 입력 : 2023/08/24 [17:25]

▲ 만선생활문화센터에서는 글로컬처 라이브 축제가 열린다.

[분당신문] 광주시문화재단은 8월 27일(일) 오후 2시부터 오후 6시까지 만선생활문화센터에서 지역민과 다양한 문화 교류와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자 ‘글로컬처 라이브’ 축제를 개최한다. 

 

‘글로컬처 라이브’ 축제는 문화체육관광부와 지역문화진흥원이 주최하는 2023 지역문화전문인력 활동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곤지암읍 만선리 주민들과 협력하여 기획한 다양한 문화 체험 프로그램들이 마련된다. 

 

특히 공연, 문화체험 프로그램, 생활체육 레크리에이션, 지역문화 교류 및 네트워킹 등 가족 단위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펼칠 예정이다. 

 

만선초등학교의 국악관현악 공연을 시작으로 만선생활문화센터 1층에서 파전, 막걸리 등과 함께 지역민들의 공동체 문화를 체험할 수 있다. 

 

센터 2층 만선공방과 만선스튜디오에서 리본·가죽 공예 원데이 클래스, 타로 상담, 흑백 사진관 등 다양한 문화 체험 프로그램들을 즐길 수 있으며, 참여자 현장 모집 또는 상시 운영될 예정이다. 

 

동시에 3층 체육관에서는 남한산성아트홀 상주단체인 구니스컴퍼니의 비보잉, 경기광주시립광지원농악단의 공연, 그리고 동원대학교 실용음악과 학생들의 밴드 공연 등이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3층 야외 공간에서는 다문화 네트워킹 파티가 진행될 예정이며, 다양한 국적의 지역민들과 함께 문화를 공유하고 공감하는 자리를 통해 지역문화 커뮤니티를 형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그 외에도 탁구와 배드민턴 종목으로 진행되는 생활체육 레크리에이션, 독서 캠핑 프로그램, 수제 맥주를 제공하는 음료 체험 부스 등 다양한 먹거리, 즐길 거리를 접할 수 있다.

 

만선생활문화센터 관계자는 “이번 축제를 계기로 지역민들이 다양한 문화를 이해하고 서로 소통하며 화합의 장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