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FC, 2024 시즌 이끌 코칭스태프 구성 완료

강성민 기자 | 기사입력 2023/12/30 [20:26]

성남FC, 2024 시즌 이끌 코칭스태프 구성 완료

강성민 기자 | 입력 : 2023/12/30 [20:26]

- 서울 이랜드FC 수석코치 출신 최철우 수석코치 합류

- 어린 선수들의 체계적인 훈련 구성 위한 2군 코치 직군 신규 선발

 

[분당신문] 성남FC가 2024시즌 성남을 이끌어갈 코칭스태프 구성을 완료했다.

 

구단은 오는 시즌 K리그1 승격을 목표로 코칭 스태프를 전격 개편했다. 또한, 새롭게 2군 코치를 선발하며 팀을 더욱 견고하게 만들고 선수들의 실전감을 높이기 위해 힘쓸 예정이다.

 

수석코치직은 최철우 코치가 자리한다. 2014년부터 연령별 대표팀 코치, KFA 유소년 분과 기술위원 등을 맡으며 경험을 쌓았다. 2021시즌 전남 드래곤즈 수석코치로 FA컵 우승을 함께했고 서울 이랜드FC의 수석코치를 역임하는 등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이기형 감독과 함께 성남의 미래를 그릴 수 있다.

 

GK 코치로는 송유걸 코치가 합류한다. 직전 시즌까지 제주 유나이티드에서 선수들을 지도했고 선수들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

 

▲ 성남FC는 K리그1 승격을 목표로 코칭 스태프를 전격 개편했다.

 

강승조 코치는 2023시즌 성남에 합류해 다양한 경험과 리더십을 바탕으로 선수와의 소통을 중시하며 선수단과 함께했다. 구단과의 소통이 원활해 선수단 내 가교역할도 잘 해낼 것으로 보인다.

 

구단은 새롭게 2군 코치를 선임했다. 강원FC, 수원삼성, 인천 유나이티드에서 선수 생활을 하고 직전까지 숭실대 코치를 역임한 박종진 코치가 자리를 채웠다. 

 

피지컬코치는 2019시즌부터 2022시즌까지 포항스틸러스와 함께한 박효준 코치가 함께한다. 포르투갈어에 능통해 외국인 선수들과의 긴밀한 소통이 가능하다.

 

성남FC 최철우 수석코치는 “선수들이 성남FC 클럽하우스라는 좋은 환경에서 훈련하고 이기형 감독님 아래 승격 단 하나의 목표만을 바라보며 준비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2023시즌 구단과 함께한 김태수 수석코치, 김시훈 GK 코치, 권보성 피지컬코치는 팀을 떠나게 됐다. 성남은 올 시즌 선수단의 단합과 소통에 힘쓴 코치진에 감사를 전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성남FC,코칭 스태프,승격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