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 대회' 리드 남녀 금메달 … 스피드 남녀 동메달

강성민 기자 | 기사입력 2024/01/15 [17:08]

'2024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 대회' 리드 남녀 금메달 … 스피드 남녀 동메달

강성민 기자 | 입력 : 2024/01/15 [17:08]

▲ 남자 리드 권영혜 선수와 여자 리드 신운선 선수가 금메달을 목에걸었다.

 

[분당신문] 경북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린 '2024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 대회'에서 대한민국 선수단이 금·은·동메달 5개를 획득하는 성과를 거뒀다. 

 

1월 12일부터 14일까지 열린  '2024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 대회'는 사단법인 대한산악연맹과 국제산악연맹(UIAA)이 주최하고 청송군과 경상북도산악연맹이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 경상북도, 대한체육회,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기관으로 참여하고, 아웃도어리서치, 노스페이스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남녀 일반부 리드, 스피드로 구분돼 진행된다.

 

12일에는 선수등록 및 테크니컬 미팅을 포함해 개회식이 진행됐다. 개회식에서는 손중호 회장의 대회사와 윤경희 청송군수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깃발 퍼포먼스 및 축하공연, 참가국 선수단 소개가 진행됐다. 대회 현장에는 구름 관중들이 모여 추위 속에서도 열띤 응원으로 경기장 관중들의 반응이 뜨거웠다.

 

이어 대회 첫 번째 날인 13일에는 남녀 리드 예선전과 남녀 스피드 예선 및 결승을 진행한 결과, 대한민국에서 2개의 동메달을 획득했다. 남자 1위는 몽골의 'NYAMDOO Kherlen', 2위는 몽골의 'CHULUUNBAATAR MANDAKHBAYAR', 3위는 대한민국의 '양명욱' 선수가 차지했다. 또한, 여자 1위는 체코의 'LOUZECKA Aneta', 2위는 미국의 'SHIRLEY Catalina', 3위는 대한민국의 '이숙희' 선수가 차지했다.

 

대회 두 번째 날인 14일에는 남녀 리드 준결승과 결승전을 진행한 결과, 남자 리드 부문에서 대한민국의 권영혜 선수와 여자 리드 부문에서 대한민국의 신운선 선수가 금메달, 남자 리드 부문에서 이영건 선수가 은메달을 획득했다. 남자 1위는 대한민국의 '권영혜' 선수, 2위는 '이영건' 선수, 3위는 스위스의 'BOSSHARD Benjamin'가 차지했다. 여자 1위는 대한민국의 '신운선' 선수가, 2위는 미국의 'SHIRLEY Catalina' 선수가, 3위는 'VAN DER STEEN Marianne' 선수가 차지했다.

 

'2024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 대회'에서 대한민국의 선수들은 2개의 금메달과 1개의 은메달, 2개의 동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이뤘다. 권영혜 선수는 "리드 준결승 경기에서 8위로 가장 마지막 순위로 결승에 올랐는데, 결승에서 1위로 대회를 마무리해서 기쁘다"라고 소감을 남겼다. 또한 대한민국 신운선 선수는 남녀 리드 결승전 경기에서 유일하게 완등해 가장 높은 점수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