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호 경기도소방재난본부장, 분당소방서 방문

유일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3/05 [18:16]

조선호 경기도소방재난본부장, 분당소방서 방문

유일환 기자 | 입력 : 2024/03/05 [18:16]

분당소방서 직원 애로사항과 건의사항 청취 … 한국남동발전 분당발전본부 현장 안전 컨설팅 

▲ 조선호 경기도소방재난본부장이 한국남동발전 분당본부를 함께 둘러보고 있다.

 

[분당신문] 조선호 경기도소방재난본부장이 5일 분당소방서(서장 서병주)를 방문해 일선 서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소통과 공감의 시간을 가졌다고 전했다.

 

조선호 본부장은 서병주 서장으로부터 2024년 분당소방서 주요 추진업무에 대해 보고를 받은 뒤, 분당소방서 직원들을 찾아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등 격의 없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후 한국남동발전 분당발전본부에 방문해 현장안전 컨설팅도 함께했다.

 

분당발전본부는 최대 922MW의 전력과 지역난방열을 생산하는 발전소로서 주원료로 천연가스를 사용한다. 화재 시 일반건물보다 폭발 가능성이 높고 연소 확대가 빠르게 진행될 수 있으며, 전력공급 차질로 인해 시민들에게 불편을 초래할 가능성이 큰 대상이다.

 

조선호 본부장은 “늘 시민의 안전을 지키느라 최선을 다하는 직원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며 “금일 간담회와 현장컨설팅을 통해 보고 느낀 것을 토대로 소방행정에 적극 반영해 더 나은 경기소방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