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027년 제108회 전국체육대회’ 유치 확정 ‥ 화성시 주 개최지

유일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4/17 [14:31]

경기도 ‘2027년 제108회 전국체육대회’ 유치 확정 ‥ 화성시 주 개최지

유일환 기자 | 입력 : 2024/04/17 [14:31]

▲ 지난해 전남 목포에서 열린 전국체육대회에서 경기도선수단은 2연패를 달성했다.  

 

[분당신문] 경기도가 2027년 제108회 전국체육대회를 유치했다. 

 

17일 경기도에 따르면 대한체육회는 지난 12일 이사회를 열고 경기도를 최종 개최지로 선정했다. 이에 따라 2028년 전국소년체육대회와 2029년 전국생활체육대축전도 순차적으로 경기도에서 치러질 예정이다.

 

경기도는 지난해 8월부터 전국체육대회 유치를 위해 도내 시군을 대상으로 공모를 진행했고 화성시를 주 개최지로 선정했다. 11월 ‘전국체육대회 유치신청서’를 경기도체육회를 통해 대한체육회에 제출했다.

 

대한체육회는 지난 1월 전국종합체육대회위원회를 통해 화성시 등 도내 경기장에 대한 현장실사를 실시했고, 이사회 의결로 경기도 유치를 최종 확정했다.

 

경기도는 지난 1964년 제45회 전국체육대회를 최초로 개최했으며 인천시가 경기도에서 분리된 1981년 이후 1989년 제70회 전국체육대회(수원시), 2011년 제92회 전국체육대회(고양시)를 개최한 바 있다. 따라서 이번 전국체육대회 유치는 2011년 대회 이후 16년 만이다. 

 

경기도는 이번 대회 유치가 대한민국 체육을 선도하는 경기도 위상에 걸맞게 전국체육대회 유치가 필요하다는 체육인들의 오랜 염원과 경기도의 호응이 합쳐진 결과라고 설명했다. 

 

남궁웅 경기도 체육진흥과장은 “체육을 통한 전국민의 화합과 경기도 체육인들의 여망에 부응하기 위한 김동연 경기도지사의 결단에 따라 대회를 유치했다”면서 “제108회 전국체육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경기도체육회, 화성시와 함께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