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산업진흥원, 튀르키예 에스키셰히르 상공회의소와 간담회 개최

김생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5/21 [12:48]

성남산업진흥원, 튀르키예 에스키셰히르 상공회의소와 간담회 개최

김생수 기자 | 입력 : 2024/05/21 [12:48]

▲ 5월 20일 성남산업진흥원은 튀르키예 에스키셰히르 상공회의소와 간담회를 열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분당신문] 성남산업진흥원(원장 이의준)이 지난 5월 20일(월) 방한중인 튀르키예 에스키셰히르 상공회의소 나디르 쿠펠리 에스키셰히르 상공회의소 회장을 비롯한 방문단과 간담회를 가졌다. 

 

튀르키예 에스키셰히르는 튀르키예 주요 산업 도시 중 하나로 1961년 첫 국산 자동차가 이 도시의 튈롬사쉬 공장에서 생산을 시작한 것을 계기로 도시 동쪽 시가지의 40%가 산업단지로 조성되어 자동차, 가전제품, 전투기 엔진 등을 생산하고 있다. 특히 에스키셰히르는 인구 92만의 산업 도시로서 성남시와 경제적인 환경요소가 유사하기에 상호교류 및 협력에 있어 최적의 조건이라 볼 수 있다. 

 

나디르 쿠펠리 회장 등 일행 12명은 간담회와 함께 성남산업진흥원이 운영하고 있는 성남특허센터와 성남창업센터를 방문하여 성남시의 창업기업 지원 현장도 직접 확인했다. 

 

나디르 쿠펠리 회장은 “든든한 형제의 나라 대한민국 대표도시 성남시의 체계적인 기업지원 정책과 창업 인프라에 깊은 인상을 받았으며, 판교 테크노밸리와 성남산업단지와 같은 사례를 잘 연구함과 동시에 에스키셰히르와 성남시의 교류가 강화되어 양국 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이의준 성남산업진흥원장 역시 “성남산업진흥원-튀르키예 에스키셰히르 상공회의소와의 간담회가 성남시 기업들에게 튀르키예 시장에 대한 이해를 넓힐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면서 “성남시의 경험이 튀르키예에 소중한 기회가 되리라 기대하며, 성남시와 튀르키예 에스키셰히르가 함께 성장하는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성남산업진흥원이 선도적 역할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