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문화재단, 성남민예총 간담회…지역예술인 실태조사 착수, 체계적인 협력 추진

이미옥 기자 | 기사입력 2020/07/22 [15:59]

성남문화재단, 성남민예총 간담회…지역예술인 실태조사 착수, 체계적인 협력 추진

이미옥 기자 | 입력 : 2020/07/22 [15:59]

▲ 성남문화재단과 성남민예총이 만나 지역 예쑬인 교류에 대한 필요성을 인식했다.   

 

[분당신문] 성남문화재단(대표이사 노재천)과 성남민예총(회장 송창)이 21일 성남아트센터 컨퍼런스홀에서 성남의 문화예술 발전 방안을 함께 모색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이 날 간담회에서 성남문화재단과 성남민예총은 지역의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재단과 지역 예술인(단체)과의 정기적인 교류 필요성에 공감하며, 앞으로 지속적이고 일상적인 소통을 이어가기로 약속했다.

 

성남민예총은 지역 예술인들이 현실적 어려움에 대한 이해와 이들의 의견을 반영한 정책 마련 등 실질적인 지원을 함께 고민하자는 의견을 제시했으며, 성남문화재단은 그동안에도 지역 예술인에 대한 지원사업을 해왔지만 앞으로 단순한 예산지원이 아닌 창작 활동 지원 및 공간지원 등 다양한 유형의 지원사업을 기획하고 있고, 지역 예술인의 목소리에 항상 귀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노재천 성남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지역의 문화발전을 위해서는 성남문화재단과 지역 예술단체의 상생이 필요한 만큼 오늘 이 자리를 시작으로 더욱 적극적인 교류를 이어가길 바란다”며 “성남문화재단은 지역 예술인 실태조사에 이미 착수했고, 이를 통한 구체적이고 체계적인 협력을 추진할 것이며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온라인 공연 제작 지원 등 시대의 흐름에 맞는 지원 방안도 꾸준히 고민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과 협조를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는 성남문화재단 노재천 대표이사와 성남민예총 송창 회장을 비롯해 성남문화재단은 최현희 경영국장, 김철주 예술국장 직무대행, 강승호 문화국장이 자리했고, 성남민예총은 김진형 부회장과 김성수 사무국장(성남민족미술인협회장), 연명지 문학위원장, 정명인 춤위원장이 함께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필요성,소통,교류,지역 예술인,성남민예총,성남문화재단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