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일 용인시장,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 제20대 회장에 선출

김생수 기자 | 기사입력 2022/12/09 [13:33]

이상일 용인시장,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 제20대 회장에 선출

김생수 기자 | 입력 : 2022/12/09 [13:33]

- “어디서나 살기 좋은 지방시대, 협의회가 적극 뒷받침하겠다” 

 

▲ 이상일 용인시장이 12월 9일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 제20대 회장에 선출됐다.

[분당신문] 9일 이상일 용인시장이 민선8기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 제20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는 지방자치법 제169조에 따라 인구 50만 이상 지방자치단체의 우호 교류 증진, 행정 사무 공동 연구ㆍ조사 등을 위해 지난 2003년 설립된 행정협의회다.

 

용인특례시를 비롯해 경기권 10개 도시(수원특례시, 고양특례시, 성남시, 화성시, 시흥시, 안산시, 평택시, 안양시, 부천시, 남양주시), 충청권 2개 도시(청주시, 천안시), 전라권 1개 도시(전주시), 경상권 3개 도시(창원특례시, 포항시, 김해시) 등 17개 도시가 인구 50만명 이상의 대도시에 해당한다.

 

이들 대도시 시장들은 서면심의를 통해 만장일치로 이상일 시장을 협의회장으로 선출했다.

 

이 시장은 지방자치분권과 국토균형발전을 목표로 '대한민국 어디서나 살기 좋은 지방시대'를 선도하는 중책을 맡게 됐다. 이상일 시장은 용인ㆍ수원ㆍ고양ㆍ창원 4개 특례시로 구성된 대한민국 특례시시장협의회 대표회장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은 "인구 50만 이상 대도시들의 연대와 협력을 통해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가 국가균형발전에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각 도시가 특성에 맞는 발전을 할 수 있도록 시장님들과 힘과 지혜를 모으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용인시장,이상일 관련기사목록
광고